아직 보이지도 않는 
골목길 저 끝에서
리어카목마가 오고있는 노래 소리를
들으면 두근두근거리며 태워달라고 
엄마를 조르곤 했었다
Back to Top